대구시민주간

Home 시민향유대구시민주간
낡은 오토바이에 자랑스레 실어가시는 어버이날 선물*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.

사진   우수

낡은 오토바이에 자랑스레 실어가시는 어버이날 선물

홍성우作

달서구

코로나 19가 대한민국과 대구를 덮쳐도, 어버이의 은혜는 잊을 수가 없다.
자식도, 아무도 찾아오지 않는 홀로 어르신들을 위해 작은 카네이션을 전한다.

본 게시물은 (재)대구문화재단의 동의 없이 불법복제 및 무단배포를 금합니다.

Top